The Tridecadal Korean (astralblue) wrote,
The Tridecadal Korean
astralblue

  • Mood:

혹시 몰라서 하는 말인데.

언젠가 너는 나를 멘토르, 즉 스승으로 생각한다고 말했었다.

이제 와서 얘기지만, 그건 너의 거짓말이다.
아마 너도 잘 몰랐겠지만.  그리고 나도 속아넘어갔었지만.

나를 스승으로 여기지 말아라.  그건 나에 대한 모욕이다.

도대체 어떤 정신나간 도제가 자신을 이끌어 줄 스승을 마주할 때에
구도자의 진지함은 커녕 농담따먹기 친구 쯤으로 대한단 말이냐.

도대체 어떤 막돼먹은 도제가 자신을 이끌어 줄 스승을 믿지 못하고
심지어는 스승의 걱정을 스토커짓으로 생각해 화를 낸단 말이냐.

실수라 변명할 필요조차 없다.  그건 실수를 떠나 네 마음가짐의 문제다.

그러니 더 이상 내 눈치를 볼 필요 없다.  나를 스승으로 여기지 말아라.
이제는 너를 제자로 여겨 마음 쓰지 않는다.  네 마음 가는 대로 살아라.

Subscribe

  • Post a new comment

    Error

    default userpic

    Your reply will be screened

    Your IP address will be recorded 

    When you submit the form an invisible reCAPTCHA check will be performed.
    You must follow the Privacy Policy and Google Terms of use.
  • 1 comment